[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] 시간은 지나고 나면

[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]





시간은 쓸 때는 길다.

지나고 나면,

하루도

한 시간같이 짧고,

일 년도 하루같이

짧기도 하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