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정명석 목사의 영감의 시 ] 한 몸

[ 정명석 목사의 영감의 시 ]




사랑하면
 두 몸이라도
 한 몸 되고

 미워하면
 한 몸이라도
 두 몸 된다

 참사랑은
 둘이 있어도
 한 몸이다

 사랑의 꿀을
 먹여 주면
 죽은 사랑도
 살아난다
 

 <2011년 5월 조은소리 정명석 목사의 '순금 사랑'>



http://www.god21.net/Godworld/InspirationPoem/Main/View/49717?page=