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정명석 목사의 한줄 멘토] 육신에 속한 자들은 성자의 일을 받아들이지 않는다.

[정명석 목사의 한줄 멘토]




육신에 속한 자들은 성자의 일을 받아들이지 않는다.

세상적인 생각과 마음과 정신과 행실이 체질화돼서

성자의 일이 받아들여지지 않는 것이다.

오랜 시간 동안 성자의 생각으로 만들어야

그 습관과 버릇이 없어지고 그 체질이 고쳐진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