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] 심정 알아주기

[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]





심정을 알아줬을 때



서로가 하나된다